기후위기시계
  • 태국 ‘디지털 자산 거래소’두나무, 정식 서비스 시작
업비트 태국 경영진. 오른쪽 두 번째가 피라데 탄루엉폰 업비트 태국 대표. [두나무 제공]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기업 두나무가 태국에서 디지털 자산 거래 서비스를 정식으로 시작한다.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는 태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업비트 태국’ 본인가를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업비트 태국은 ▷디지털 자산 거래소 ▷디지털 토큰 거래소 ▷디지털 자산 위탁매매 ▷디지털 토큰 위탁매매 4개 분야의 라이선스를 획득했다. 지난해 8월 태국 현지 사업자 최초로 예비 허가를 취득한 데 이어 5개월 만에 SEC의 본인가를 받았다. 업비트 태국은 현지 시간 20일 문을 열었다.

업비트 태국은 PC 웹과 안드로이드 및 iOS 앱으로 이용 가능하다. 정식 서비스 시작을 기념해 업비트 태국 신규 가입자 모두에게, 주문 유형과 관계 없이 메이커 수수료는 0%, 테이커 수수료는 0.1%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피라데 탄루엉폰 업비트 태국 대표는 “경험과 노하우, 전문성을 더해 태국 최고의 디지털 자산 거래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며 “혁신적인 서비스를 위해 당국의 인가를 받은 사업자를 비롯, 글로벌 전역의 주요 사업자들과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두나무는 2018년 10월 업비트 싱가포르 서비스 오픈을 시작으로, 인도네시아에서 정식 디지털 자산 거래소 등록을 완료했다. 현지 상품선물거래규제국(Bappebti)에서 인정한 13개 합법 거래소 중 하나가 됐다.

정태일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