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사유리,임신과정 공개…“아빠없는 아이, 솔직히 무섭다”
[사유리 유튜브]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방송인 사유리가 스스로 비혼모가 된 과정을 공개해 관심을 끌고 있다.

사유리는 지난 20일 유튜브 개인 채널 ‘사유리TV’에 ‘사유리, 엄마가 되었습니다. [엄마,사유리_1화]’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게재했다.

사유리가 시험관 후 임신을 확인한 건 지난 3월 19일. 사유리는 “시험관이 한 번에 되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다. 선생님이 내 자궁 나이를 봐줬는데 5번부터 7번까지 해야 한다고 들어서 바로 임신을 하지 않는다고 생각이 들지만 그래도 생리를 일주일 동안 안하는 게 보통 없다.”라고 했다.

이어 “ 일주일 동안 생리가 오지 않은 게 처음이다. 오늘 내가 임신하게 된 걸 알게 되면 오늘부터 내가 엄마가 된다”라며 “그래서 너무 많이 무섭다 솔직히”라고 심경을 밝히기도 했다.

그러면서 “나는 내가 강하고 자기가 하고 싶은 거를 사람 눈치 안 보고 할 수 있는 사람이라고 생각하는 알았는데 아닌가 보다”라며 “아빠가 없는 상태에서 아기를 낳는 건데 나는 이기적이고 임신하는 것도 무섭고 안하는 것도 무섭다”면서 만감이 교차하는 듯 눈물을 보였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