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무보, 로봇사원 채용…핀테크 사업 본격 시동
이인호(왼쪽 두번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이 19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로봇사원명 공모전 시상식 및 로봇사원증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무역보험공사(사장 이인호)가 4차산업혁명에 발맞춰 단순반복 업무를 수행할 로봇 사원 채용 등 핀테크(FinTech) 업무에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핀테크는 금융(Finance)와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금융과 IT의 융합을 통한 금융서비스 및 산업의 변화를 지칭한다. 무역보험공사는 19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최근 사무용 로봇 기술 도입에 따른 로봇사원명 공모전 시상식 및 로봇사원증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로봇사원은 온라인에서 정보를 검색한 후 데이터 입력 등 반복 업무를 자동화하는 시스템인 ‘로보틱 프로세스 오토메이션(RPA)’ 기술을 탑재했다. 로봇사원명으로는 ‘쉬워봇’와 ‘워라봇’이 최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쉬워봇은 고객이 무역보험을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워라봇은 직원들이 효율적인 업무처리를 통해 ‘워라밸’(Work-Life Balance)를 추구할 수 있게 돕는다는 의미다.

배문숙 기자/oskymoon@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