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도끼, 130평 호텔 떠난다…“새 집 공개 안해”
[사진=도끼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래퍼 도끼가 호텔을 떠나 다른 곳으로 이사를 간다는 사실을 밝혔다.

도끼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사 중 ! 저는 이제 드래곤시티에 안삽니다”라며 “다른 데로 이사가서 앞으로 티비에 공개안하고 조용히 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제 드래곤시티 펜트하우스 제 이름 앞으로 (감사한 편지나 선물도 많지만) 이상한 편지나 소포 보내거나 용건없이 무조건 만나기로 했다고 로비에 찾아오지마세요”라고 전했다.

그는 “직원분들도 저도 헷갈려요”라며 불청객들이 자신들을 찾아왔던 경험담을 털어놨다. 도끼는 “그럼 전 이만 모두 좋은 하루 보내세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도끼는 130평대의 호텔에서 럭셔리하게 사는 모습을 MBC ‘나 혼자 산다’, SBS ‘미운 우리 새끼’ 등에서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찾아오는 팬들이 많은 등, 고충이 많았던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도끼는 Mnet ‘쇼미더머니’ 시리즈에 등장하는 등 많은 관심을 받았으며, 최근 김범수와 컬래버레이션 싱글 ‘we.MAKE20 #2’에 ‘Cali Shine’으로 참여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