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대공원 인근 수풀서 발견된 토막시신 신원 확인
토막시신 발견된 서울대공원 주차장 인근 수풀장소 [사진=독자·연합뉴스]

-경기도 거주 50대 초반 남성으로 밝혀져…경찰, 수사 총력

[헤럴드경제=이슈섹션] 19일 서울대공원 인근 수풀에서 머리와 몸통 부분이 분리된 채 발견된 시신의 신원이 경기도에 거주하는 50대 남성으로 확인됐다.

경기 과천경찰서는 이날 발견된 시신의 신원을 확인한 결과 경기도에 살던 50대초반 A 씨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경찰은 시신의 신원이 확인됨에 따라 이 사건 수사에 총력을 모으고 있다.

경찰은 A 씨의 직업과 결혼 또는 동거인 여부, 최근 행적 등에 대해 조사해 최대한 빨리 용의자를 특정한다는 방침이다.

A 씨는 앞서 이날 오전 9시 40분께 과천동 서울대공원 장미의언덕 주차장 인근 도로 주변 수풀에서 머리와 몸통 부분이 분리된 시신으로 발견됐다.

주변을 지나던 서울대공원 직원이 몸통 부분을 먼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고 출동한 경찰이 인근에서 머리 부분을 추가로 발견해 시신을 수습했다.

경찰은 발견 당시 별다른 소지품이 나오지 않아 시신의 신원을 바로 알 수 없었지만, 지문 조회 등을 통해 신원을 확인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