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오리온, 제주용암수에 3000억 설비투자 계획
[헤럴드경제=증권팀] 오리온은 종속회사 제주용암수에 약 3000억원 규모로 설비투자할 계획이라고26일공시했다.

회사측은 “음료사업 확대를 위한 투자”라며 “음료사업 세계화의 기반 마련 및 투자지역 경제 활성화등이기대된다”고 밝혔다.

투자기간은 향후 약 5년이다.

par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