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NH농협금융지주 회장에 신충식
신충식 농협 전 전무이사가 다음 달 2일 출범하는 NH농협금융지주 회장으로 내정됐다.

농협중앙회는 NH농협금융지주 회장 선임을 위한 특별 인사추천위원회에서 신 전이사를 농협금융지주 회장 겸 농협은행장으로 추천했다고 24일 밝혔다.

농협은 “금융지주 출범 초기 안정적인 사업 정착을 위해 회장과 은행장을 겸직하도록 했다”며 “금융지주의 은행에 대한 지배력을 확보하고 지주회사와 자회사 간 마찰을 최소화해 안정적인 사업기반을 구축하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용산고와 고려대 사학과를 나온 신 전 이사는 1979년 농협중앙회에 입사한 이후 금융기획실 부부장, 리스크관리실 부부장, 농협중앙회 상무 등을 역임했고 현재 충남지역본부장으로 재직 중이다.

<하남현 기자 @airinsa> / airins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