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엔씨소프트 실적 네오위즈에 밀렸다
2분기 매출 1668억 3위 추락
엔씨소프트는 올해 2분기 K-IFRS 결산 결과 매출 1668억 원, 영업이익 435억 원, 당기순이익 414억 원을 달성했다고 17일 밝혔다. 전 분기 대비해서 매출은 7% 증가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7%, 20% 증가했다. 전년 동기 대비해서 매출은 1%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47%, 당기순이익은 67% 증가했다.

지역별 분기 매출은 한국 1177억 원, 북미 69억 원, 유럽 50억 원, 일본 171억 원, 대만 57억 원, 그리고 로열티 144억 원을 달성했다. 제품별 분기 매출은 리니지 663억 원, 리니지2 239억 원, 아이온 543억 원, 시티오브히어로즈/빌런 28억 원, 길드워 23억 원, 기타 캐주얼 게임 등이 30억 원 매출을 기록했다.

엔씨소프트 이재호 CFO(최고재무책임자)는 “블레이드 & 소울은 8월 말에 지난 1차 CBT때 보다 큰 규모의 2차 CBT를 진행하며 길드워2도 하반기 중 CBT를 실시할 것”이라며, “내년부터는 이 두 대작의 글로벌 론칭을 통해서 대규모 성장 모멘텀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업계 1위 넥슨에 이어 엔씨소프트와 매출 순위 2위를 놓고 경쟁하던 네오위즈게임즈는 연결 기준으로 올해 2분기 매출 1677억원을 기록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김대연기자 @uheung>

sonamu@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