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공무원 100만명 시대’..5년만에 7만여명 증가
‘작은 정부’란 말을 무색하게 할 만큼 공무원 숫자가 급증하면서 공무원 100만명 시대를 눈앞에 두고 있다.

행정안전부는 2005년 말 91만5221명이던 국가와 지방공무원이 작년말 98만7754명으로 5년만에 7만2533명(7.9%) 늘어났다고 7일 밝혔다. 공무원 수는 2006년 94만397명, 2007년 96만3132명, 2008년 96만8836명, 2009년 97만8087명 등으로 꾸준히 증가했다. 이 가운데 지방공무원은 5년 전에 비해 1만3460명(5.1%) 늘었다. 올해 들어 당정이 복지와 소방공무원 증원을 추진하고 있어 공무원 수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에는 공무원이 9667명(1.0%) 증가했는데 이 중 국가 공무원은 62만2737명, 지방공무원은 27만9636명으로 각각 7247명과 1333명 많아졌다. 특정직인 교사가 35만6223명으로 5180명(1.4%) 늘었고 기능직이 일반직으로 전환되는 추세에 따라 기능직은 4만641명으로 1789명 감소했지만 일반직은 2715명 많아져 11만565명이 됐다. 계약직은 국가 1543명, 지방 3859명으로 전년에 비해 각각 90명 줄고 202명 늘었다.

9일 정부 과천청사 .박현구기자phko@heraldcorp.com

신규채용은 국가 2만980명, 지방 7484명으로 전년 대비 각각 3095명과 75명 감소했고 퇴직은 국가 1만7425명, 지방 6743명으로 전년에 비해 각각 2322명과 2277명 많아졌다. 공무원 평균 연령은 국가 41.2세, 지방 42.3세로 전년에 비해 각각 0.4세,0.5세 높아졌고 재직연수도 국가 14.8년, 지방 15.8년으로 0.3년과 0.2년 길어졌다. 여성 공무원은 국가 29만3917명, 지방 9만3282명으로 전년대비 각각 9895명, 1104명 증가했다. 징계 공무원은 국가 2858명, 지방 2960명으로 전년에 비해 국가는 297명 줄었지만 지방은 355명 늘었다.

<김대우 기자@dewkim2>dew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