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위탄’ 해외지원자 오디션곡 1위는 2NE1의 ‘아파’
MBC ‘스타오디션 위대한 탄생’이 국내는 물론 미국, 일본, 중국, 태국 등 총 5개국에서 글로벌 오디션을 개최했다.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를 통해 펼쳐진 온라인 오디션에서는 사상 최대 규모인 전 세계 50개국 이상의 지원자들이 모여 호황을 이뤘다. 그 중 동영상 조회수와 네티즌들의 추천수를 합산해 총 500팀을 선발, 국내 유명 작곡가들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한국 무대에 오를 총 28팀을 선발했다.

해외 지원자들이 가장 많이 부른 곡은 2NE1의 ‘아파’였다. 해외 지원자들은 ‘아파’ 가사를 직접 영어로 번안해서 부를 정도로 각별한 애정을 표현했다. 2위는 원더걸스의 ‘노바디’, 3위는 박봄의 ‘You&I’가 꼽혀 인기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외에도 소녀시대, G.NA 등 여자가수들의 노래가 많은 사랑을 받았다.

1차 오디션 결과 다양한 인종과 국가들의 참여로, 한 층 글로벌한 오디션으로 평가 받고 있는 ‘위대한 탄생’은 한국가요를 사랑하는 해외 팬들의 관심으로 K팝의 뜨거운 열기를 실감했다.

특히, 한국가수의 무대의상을 직접 제작하거나 뮤직비디오를 패러디하여 동영상을 제작하는 등 해외 지원자들의 남다른 열정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대부분의 지원자들이 한국 가요를 한국어로 불러 심사위원 및 제작진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스라엘에서 온 소녀 지원자는 한국 드라마를 통해 한국 가요를 알게 되었다고 지원동기를 밝히며, 이 오디션이 끝나면 군대에 가야한다는 이야기를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약 30시간에 걸쳐 한국에 온 칠레 지원자 역시 한국 드라마를 통해 한국 가수를 좋아하게 됐다고 말했다. 좋아하는 가수가 누구냐는 질문에 “샤이니 온유”라고 밝히며 한국 가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1살 때 병으로 인해 한 쪽 눈이 안 보이는 사연을 가진 캐나다 지원자도 참가했다. 이 참가자는 아름다운 목소리로 심사위원들을 매혹시켰다.

서병기 대중문화전문기자/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