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생중계 기자 얼굴에 주먹질…유유히 도주

  • 기사입력 2019-08-21 08: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캡처]

[헤럴드경제=송형근 기자] 시위 현장을 중계하던 기자를 폭행하는 장면이 카메라에 고스란히 잡혔다. 멕시코를 떠들썩하게 만든 이 사건을 두고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0일(현지시간)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 일은 지난 16일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여성들의 시위 현장에서 벌어졌다.

ADN40 방송사의 후안 마누엘 히메네스 기자가 시위 현장을 생중계하며 리포트 중이었다. 이 와중에 모자를 쓴 남성이 주변을 서성이더니 갑자기 주먹을 날렸다. 시위 참가자들은 폭행한 남성을 잡으려고 했으나 금세 도망쳤다.

히메네스 기자는 코 수술을 받고 회복 중이다.

폭행 장면을 담은 영상이 인터넷에 퍼지면서 네티즌은 아직 붙잡히지 않은 남성의 신상을 추적하고 있다. 언론들에 따르면 이 남성이 과거에도 비슷한 일을 저지른 한 단체의 일원이라는 주장도 나왔다. ‘독수리’라는 이름의 이 단체는 멕시코시티 시장 선거 유세 중에도 폭력 사건을 벌인 바 있다.

한편 경찰은 CCTV 등을 토대로 남성의 신원을 특정했으며, 도주 경로를 추적 중이다.

sh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