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방송/TV
  • '아내의 맛' 측, 일베 용어 '전라디언' 자막 사용에 사과

  • 기사입력 2019-06-26 10:4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난 25일 방송된 '아내의 맛'. 제작진이 송가인 아버지를 두고 '전라디언'이라는 자막을 사용해 논란이 됐다.[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헤럴드경제=정지은 인턴기자] TV조선 '아내의 맛' 측이 방송에서 특정 지역인들을 비하하는 단어 '전라디언'을 사용한 데 대해 사과했다.

26일 '아내의 맛' 제작진은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25일 방송된 '아내의 맛'에 일베 용어인 전라디언이란 자막이 방송됐다"며 "이 용어가 일베사이트에서 사용되는 용어로 인지하지 못했다. 앞으로 더 신중하고 주의 깊게 방송을 살피겠다"고 전했다.

전날 25일 방송된 '아내의 맛'에선 트로트 가수 송가인 아버지가 콘서트를 앞둔 딸을 위해 보양식을 준비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때 제작진은 민어를 손질하는 송가인 아버지를 두고 '전라디언'이라는 자막을 넣었다.

이 단어는 극우 성향 사이트 '일간베스트 저장소'가 호남 지역인들을 비하할 때 사용되는 용어로, 방송 직후 이를 본 시청자들이 지적하면서 논란이 됐다.

jungj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