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태흠 “홍문종 탈당은 보수우파 공멸…좌파독재 돕는 일”

  • 기사입력 2019-06-17 19:0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친박계 핵심 인사인 김태흠 자유한국당 의원은 17일 탈당 및 대한애국당 입당을 한 홍문종 의원을 향해 “지금 선배님의 행동이 과연 누구를 위한 것인지 잘 숙고해달라”고 했다.

김 의원은 이날 ‘선배님께 드리는 김태흠의 고언’이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통해“언급을 자제하다가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 몇 마디 드린다. 지금은 갈라졌던 보수우파가 문재인 좌파독재 정권 저지를 위해 보수 대통합을 하고 하나가 될 때”라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지금은 문재인 좌파독재 정권의 폭정을 막아내기 위해 범 보수우파가 하나가 돼 싸워야 할 시점”이라며 “선배의 탈당과 창당 선언은 보수우파를 공멸시키는 것이고 문재인 좌파독재 정권의 장기 집권을 돕는 촉매 역할을 할 뿐”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불가피하게 당을 떠나시려면 혼자 조용히 나가셔야지 추가 탈당을 언급해 당을 흔들어대는 것도, 대의명분도 가치도 없이 사지에 함께 하자는 것도 정치적 도의가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김 의원은 “박근혜 전 대통령과 관련해 그러는 거면 소의(少義)이고, 본인의 정치적 입지 때문이라면 소리(小利)”라고 언급했다.

이어 “저도 박 전 대통령의 탄핵 후 1년여간 밤잠을 못 이루는 번민의 날을 보냈다. 또 많은 혜택을 받은 사람이 제일 먼저 배신하는 세태를 보면서 울분을 토하기도 했다”며 “정치인은 유종의 미가 중요하다. 중진 정치인이라면 더 그렇다”고 강조했다.

glfh200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