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양현석 YG대표 성접대 의혹 ‘스트레이트’ 추적…“초대 여성만 25명”

  • 기사입력 2019-05-27 07: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MBC ‘스트레이트’]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스트레이트’가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성접대 의혹이 담긴 예고편을 공개했다.

26일 MBC ‘스트레이트’는 49회 예고편 ‘추적 YG 양현석, 클럽 성접대 의혹’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버닝썬 사태 한달 전 VIP 테이블 태국인 재력가의 성폭행 사건으로 시작된다. 피해 여성은 “나한테는 정말 큰 사건이고 죽을뻔 했다 생각한다”, “태국사람을 챙기는 느낌이 들었다”고 말했다.

‘스트레이트’ 제작진은 또 게시판에 영상 예고글을 게재했다.

제작진은 “해외 투자자들에게 성매매 여성들을 동원해 성접대를 했다는 정황이 드러난 가수 승리. 승리의 성접대 당시 숙박비를 결제한 카드는 YG의 법인카드였다”라며 “이에 따라 YG가 연루된 성접대 사건이 아니냐는 의혹이 끊이지 않았지만 경찰은 YG에 대한 수사는 전혀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스트레이트 취재진은 2014년 7월 YG가 동남아시아 재력가 2명에게 성접대를 했다는 구체적인 증언을 입수했다”며 내용을 공개했다.

제작진은 초대된 여성만 25명이라며 YG를 찾아가 “태국인 재력가와 말레이시아 재력가 접대과정에서 양현석을 목격했다는 증언이 있었다”며 인터뷰를 요청했다.

스트레이트 제작진은 이날 YG 측의 성접대를 받은 것으로 알려진 재력가들 중 한 명인 태국인 재력가는 승리가 운영하는 강남 클럽 버닝썬에서 벌어진 마약사건에도 등장한다고 밝혔다.

한편 양현석 대표의 성접대 의혹을 제기하는 MBC ‘스트레이트’는 27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