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걸그룹 속옷 논란, 해명보니 “시간 없어 진짜 노출”

  • 기사입력 2015-07-21 09: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무대 위 속옷 노출로 논란을 일으킨 걸그룹이 당시 시간이 없어 속바지를 입지 못했다는 해명으로 또한번 누리꾼을 놀라게 했다.

해당 걸그룹의 소속사는 지난 19일 한 매체를 통해 “(속바지를) 무조건 착용해야했지만 녹화 직전 의상 누락을 알게 돼 당황스러웠다. (하지만) 바로 무대에 올라갈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학생들도 볼 수 있는 무대에서 이런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 다시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겠다”고 사과했다.

해당 걸그룹은 지난 9일 그의 무대에서 포착된 속옷이 인터넷에 공유되며 노출 논란을 일으켰다. 

공연 중 한 멤버가 짧은 치마를 입고 섹시한 안무를 선보이다가 속옷을 그대로 노출한 것.

문제의 장면을 두고 온라인상에서는 짧은 속바지냐 속옷이냐를 두고 의견이 갈렸다.

하지만 소속사 측의 입장 발표로 진짜 속옷이었음이 확인돼 다시 누리꾼의 화제에 올랐다.

네티즌들은 “세상에 진짜 팬티였다니”, “설마했는데, 소속사 해명보니 속옷 인증이다” “요즘 걸그룹 섹시안무 너무 심해요. “, ”앞으로 더욱 신경써주셨으면 합니다“ 라는 반응을 보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