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경산시, 지역내 6개 대학교 상호협력 업무협약 체결
이미지중앙

[경산시 제공]


[헤럴드경제(경산)=김병진 기자]경북 경산시는 지난달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지역내 6개 대학교와 함께 벤처창업 활성화 역량 공유를 위한 대학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윤두현 국회의원, 정현태 경일대 총장, 이채영 대경대 총장, 성한기 대구가톨릭대 총장직무대행, 박순진 대구대 총장, 변창훈 대구한의대 총장, 최외출 영남대 총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청년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지역의 창업 활성화 촉진을 위해 상호협력한다는 의지를 담아 협약서를 교환했다.

협약 주요 내용으로는 ▲지역의 창업촉진 및 활성화를 위한 지원 확대 ▲창업 활성화를 위한 공동사업 발굴 및 추진 ▲창업기업, 기관별 지원사업, 행사, 창업지원 인프라 등의 창업정보 공유 ▲지자체, 대학, 혁신기관 연계 ICT 벤처창업 허브 플랫폼 구축 ▲기타 지역 창업인재 양성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 등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예비 창업가가 창업 성공의 꿈을 이루고 영세 기업들이 성장의 날개를 달 수 있도록 지역과 대학이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또 전국에서 유일하게 동시 유치에 성공해 추진 중인 지식산업센터, 창업열린공간(스타트업파크)과 연계해 지역대학과 함께하는 벤처창업 중심도시 도약의 기틀을 마련할 계획이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지역내 6개 대학교의 우수한 인력, 시의 창업인프라가 결합한다면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경산시가 미래의 먹거리를 갖춘 경쟁력 있는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