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담수균류자원 조사·발굴 활용 위한 워크숍 개최
이미지중앙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제공]


[헤럴드경제(상주)=김병진 기자]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지난 12일 대전 유성호텔에서 '국내 담수균류 연구의 활성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담수균류자원 발굴의 효율성을 높이고 바이오 소재로서의 담수균류의 활용성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국내 담수균류 전문가 20여명이 참석했다.

워크숍에서는 지난 7년간의 담수균류자원의 조사·발굴 성과에 대해 발표하고 미래 자원 확보를 위한 중·장기적 발전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을 진행했다.

또 균류 바이오소재의 새로운 활용연구 분야를 개척하고 이를 활성화하기 위한 국내 연구자들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정상철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미생물연구실장은 "국내 담수균류 전문가와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바이오소재로서 가치가 높은 담수균류자원의 국가자산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