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함평군청, 공무원들 ‘범 내려온다’ 관광 패러디
나산실용예술중 학생들, 참여

함평군청 전경

[헤럴드경제(함평)=김경민기자] 축제의 고장 함평군(군수 이상익)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경제가 침체되면서 관광 활성화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9일 함평군에 따르면 독특한 춤 동작으로 중독성이 화제가 됐던 유튜브 영상 '범 내려온다'를 함평군청 축제엑스포사업소 직원들이 패러디했다.

이처럼 창작 아이디어를 이날치의 ‘범 내려온다’는 우리나라 관광지들을 배경으로 현대적인 판소리 가락에 맞춰 독창적인 안무를 선보이고 있다.

이를 패러디한 영상인 '끝! 끝! 끝판왕 범 내려온다. 함평'은 함평엑스포공원을 배경으로 장미공원, 다육식물관, 자동차극장 등 함평의 숨겨진 관광 명소에서 직원들이 직접 노래에 맞춰 곳곳을 소개한다.

영상 제작에는 군청 직원들뿐만 아니라 나산실용예술중학교 3학년 학생들도 함께 참여해 출연부터 영상편집까지 제작에 함께했다.

함평군 축제엑스포사업소 김종환 주무관은 “딱딱하고 형식적인 군정 홍보에서 벗어나 유쾌한 모습으로 함평군을 알리기 위해 패러디 영상을 제작했다”며 “코로나19로 힘든시기에 지역경제에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