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양향자, 사무소직원 성범죄 피해고발...경찰조사

[헤럴드경제(광주)=황성철기자] 더불어민주당 양향자(광주 서구을) 의원이 여직원의 성범죄 피해 의혹의 가해자로 지목된 이들을 조사해 달라며 고발장을 제출했다.

양 의원실 측은 24일 오전 피해 여성이 호소한 성범죄 의혹을 조사해 달라며 양 의원의 명의로 지역사무소 관계자 A씨를 광주 서부경찰서에 고발했다.

이 고발장에는 A씨가 양 의원이 당선된 이후 수 개월간 같은 사무소에서 근무한 여직원 B씨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양 의원은 지난 21일 B씨로부터 피해 사실을 전해 듣고 당에 알린 뒤 A씨와 책임자 등 3명을 직무 배제했다.

고발장을 접수한 경찰은 사안의 중대성을 고려해 사건을 광주경찰청 여성대상범죄특별수사팀에서 담당하도록 하고, 조만간 피해자 조사 등을 할 예정이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