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신공영, '율동지구 한신더휴' 오는 7일 견본주택 개관…1082가구 공급
이미지중앙

'율동지구 한신더휴'조감도[한신공영 제공]


[헤럴드경제=김병진 기자]한신공영은 울산 북구 효문동 일원(율동 공공주택지구)에 선보이는 '율동지구 한신더휴'의 견본주택을 오는 7일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

이 단지는 율동 공공주택지구 3개 블록(B1블록 239가구·B2블록 436가구·C2블록 407가구)에 지상 최고 20층 15개 동으로, 전용 84 ~ 99㎡ 총 1082가구의 브랜드타운이다.

전용면적별로는 ▲84㎡ 1020가구 ▲99㎡ 62가구 등이다.

율동 공공주택지구는 울산 북구 효문동·양정동 일원 대지면적 21만㎡ 부지에 2440가구, 계획인구 6000여 명 등으로 계획된 택지개발지구다.

'율동지구 한신더휴' 입지 주변에는 차량으로 약 10분 거리에 동해선 태화강역이 있으며 울산공항·울산고속버스터미널 등도 인근에 위치한다.

현대자동차를 비롯해 모듈화 일반산업단지가 가깝고 매곡일반·중산일반·울산테크노파크·석유화학단지 등 다수의 산업단지 출퇴근 여건이 우수하다.

또 생활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어 롯데마트·코스트코·하나로마트 등 대형마트가 가깝고 롯데백화점·현대백화점·뉴코아아울렛 등 쇼핑시설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율동지구 한신더휴'는 전 가구 남향 위주 배치와 4베이 구조 설계를 적용해 채광과 통풍 효율을 극대화하고 단지 내 독서실·GX룸·실내골프연습장 등 공간도 조성된다.

분양 관계자는 "'율동지구 한신더휴'는 분양가 상한제 적용단지로, 3.3㎡ 당 1100만원대 초반의 합리적인 분양가가 책정됐다"며 "실거주 의무 기간이 없어 수요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분양일정은 오는 10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1일 1순위·12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18일이며 정당계약은 31일부터 6월 4일까지 진행된다.

'율동지구 한신더휴' 견본주택은 울산 남구 달동 1271-5번지에 마련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홈페이지 사전 예약을 통해서만 방문이 가능하다. 입주는 2023년 11월 예정이다.

kbj7653@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