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손님 1인 이상, 무조건 팁 18%”…팁 강제한 쌀국수집에 ‘부글부글’
"식사 인원이 1명 이상일 경우 팁 18%가 자동으로 부과된다"는 영수증 공지. [레딧]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 미국의 한 식당이 “1명 이상의 손님들에게 18%의 팁(서비스 요금)을 자동으로 부과한다”는 내용을 영수증에 명시, 모든 고객에게 강제로 팁을 부과하면서 논란이 되고 있다.

20일(현지시간) 미국 폭스비즈니스에 따르면,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에 위치한 한 베트남 음식점은 ‘1인 이상’인 테이블에 팁 18%를 자동으로 청구하는 영수증을 발행하고 있다.

사실상 식당을 방문하는 모든 고객에게 팁을 강제로 받아내는 것이다.

이곳에서 식사한 한 고객이 미국 커뮤니티 사이트 레딧(Reddit)에 공유한 영수증 사진을 보면, 하단에 “18.00% 서비스 요금(팁) 포함. 1인 이상인 경우 18.00%의 팁이 자동으로 적용됩니다. 질문이 있으시면 매니저와 이야기하십시오”라고 명시돼 있다.

영수증에는 3가지 음식값으로 49.50달러(약 6만6000원)가 적혀 있었다. 여기에 판매세 4.52달러(약 6000원)와 18%의 서비스 요금(팁) 8.91달러(약 1만2000원)이 부과됐다.

결국 고객은 총 62.93달러(약 8만4000원)를 지불해야 했다.

쌀국수 음식점에서 메뉴 3개, 총 49.5달러(약 6만6000원)어치의 식사를 마치고 62.93달러(약 8만4000원)을 지불한 영수증. [레딧]

이 영수증 사진을 올린 고객은 “정말 많은 인원일 때 팁을 줘야 하지만 1명인데도 팁을 포함해서 지불해야 하는 경우는 처음 봤다”고 지적했다.

이 같은 팁 규정에 대해 반발하는 사람들이 잇따르면서, 해당 게시물에는 약 5000개의 댓글이 달렸다.

미국의 네티즌들은 “모든 고객에게 팁을 무조건 18%씩 받겠다는 말을 복잡하게도 한다”, “그냥 음식 가격을 18% 올려라”, "이것은 아주 간단하게 손님을 잃는 방법이다" 등 분노하는 댓글을 남겼다.

한편, 과거 음식값의 10~15% 정도를 팁으로 지불했던 미국에서 최근에는 팁을 25% 이상까지 요구하는 경우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yeonjoo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