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용인도시공사, 수해복구 지원
[용인도시공사 제공]

[헤럴드경제(용인)=박정규 기자]용인도시공사(사장 최찬용)는 18일 수해현장 복구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임직원들은 수지구 동천동과 고기동 일대 수해현장에 배치돼 토사물 정리, 가재도구 세척, 물품 정리를 도왔다.

이번 봉사활동은 지난 11일 공사 위탁사업팀에서 실시한 이후 두 번째로 진행된 수해복구 봉사활동이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직원은 “조금이나마 피해복구에 힘을 보탤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참여했다.”라며 “직원들의 작은 노력이 침수피해를 입은 주민들에게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찬용 사장은 “갑작스런 폭우에 수해를 입은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관내 수해지역이 빠르게 원상복구 될 수 있도록 공사 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