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종섭, 美 사이버사령관 접견…“北 사이버 위협 긴밀 협력”
韓美, 사이버 작전 협력·발전 MOU 체결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18일 서울 용산 국방부청사에서 폴 나카소네 미국 사이버사령관을 접견하고 양국 사이버 협력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국방부 제공]

[헤럴드경제=신대원 기자]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18일 서울 용산 국방부청사에서 폴 나카소네 미국 사이버사령관을 접견하고 최근 사이버 위협 및 대응방안, 양국 사이버 협력 발전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장관과 나카소네 사령관은 이 자리를 통해 양국 사이버 협력이 한미 연합방위태세 확립에 중요한 요소라는 점과 상호 공동 대응 의지와 관련해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이 장관과 나카소네 사령관은 최근 사이버 위협에 대해 공감하면서 북한 등의 사이버 위협에 대해 한미가 긴밀히 협력해 대응하기로 했다.

또 갈수록 고도화·지능화되는 사이버 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정보·작전분야 교류를 통한 역량 강화와 연합훈련 정례화 등 긴밀히 공조하기로 했다.

나카소네 사령관은 “한미 양국은 지난 70년간 협력을 통해 한미동맹을 강화하고 역내 평화 및 안보를 증진시켜왔다”며 “양국 사이버사령부 간 관계를 발전시켜 진화하는 안보 도전과제들을 해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한미 사이버사령부는 이날 ‘한미 간 사이버 작전 분야 협력과 발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국방부는 양국이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사이버 위협정보 공유, 교육·연습·훈련기회 확대 등 지금까지 유지해 온 협력관계를 진전시켜 상호 사이버작전 역량을 강화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미 사이버사령부는 “사이버 공조 심화 및 네트워크 방어·보안 강화를 위한 국제 파트너십을 자랑스럽게 여긴다”며 “사이버공간 내 공동의 적으로부터의 위협을 완화하기 위해 한국군과 긴밀하게 협조하기를 기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국방부는 “나카소네 사령관의 이번 방한을 계기로 한미는 협력 수준과 내용을 실질적이고 구체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면서 “점차 고도화·지능화되는 사이버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공조가 더욱 공고해질 것”으로 기대했다.

shindw@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