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김어준 "尹 굉장히 특이한 연설…본인이 하지 않은 일 자랑"
방송인 김어준 씨. [연합]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방송인 김어준 씨는 지난 17일 열린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 대해 “굉장히 특이한 연설이다”고 말했다.

김씨는 18일 자신이 진행하는 TBS 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대통령이 본인이 하지 않은 건데 상황으로 인한 결과를 가지고 성과라고 자랑하면 누가 그걸 받아들이겠느냐”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윤 대통령의 기자회견에 대해 “색다른 지점들이 있다”며 “취임 100일이면 ‘앞으로 뭘 하겠다’는 말을 하는 게 정상이다”며 “(윤 대통령의 발언을 보면) 모든 걸 다 이루고 문제를 다 해결했다. 굉장히 특이한 연설이다”고 비판했다.

이어 “(연설 내용이) 자화자찬이라는 비판도 나오는데 자화자찬할 수 있다”며 “그런데 자랑을 할 때는 자기가 한 일을 가지고 자랑을 해야 한다. 할 일을 해도 평가가 엇갈릴 수 있다. 근데 본인이 하지 않은 일을 자랑해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김씨는 윤 대통령이 부동산 문제와 관련해 ‘폭등한 집값과 전세값을 안정시켰다’고 평가한 데 대해 “집값이 하향세가 된 건 대통령이 뭘해서 그런 게 아니다”고 꼬집었다.

그는 “집값, 전세값이 안정을 이룬 건 최근 경제 상황이나 미국의 금리 인상 등 심리가 위축된 결과”라고 지적했다.

min3654@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