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저축은행업계, 집중호우 피해 복구 지원에 3억원 기부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저축은행업계가 최근 집중호우에 따른 수재민 등의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해 3억원의 성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헸다.

18일 저축은행중앙회는 전국 79개 전체 저축은행이 이번 성금 모금에 참여했으며, 전달된 구호 성금은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에 대한 생필품 지원과 피해복구 활동 등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화경 저축은행중앙회 회장은 “앞으로도 저축은행 업계가 서민과 자영업자들에게 든든한 금융 버팀목으로서 금융 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재난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우리 이웃들을 적극 지원함으로써 사회적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저축은행업계는 코로나19 관련 만기연장·상환유예 등 금융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재기를 지원하고 있다.

thl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