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S-OIL, 협력업체 9곳에 우수인증서 수여
ESG 경영활동 일환
협력업체와의 지속가능한 동반성장 추구
서강돈(왼쪽 일곱번째) S-OIL 전무가 협력업체들에게 우수업체 인증서를 수여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S-OIL 제공]

[헤럴드경제=서경원 기자] S-OIL(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은 17일 울산 온산 공장에서 2022년 우수 협력업체 인증서 수여식을 열고, 자재·용역 부문에서 우수 협력업체로 선정된 총 9개사에 대해 인증서를 수여했다.

올해의 우수 협력업체로는 자재 부문에서 삼화제도·진영엠엔에스·일진에너지·한국전기상사·우주피엔씨 등 5개사가 선정됐고, 용역 부문에서는 동일산업·한국방재·대운가스프랜트·피에스씨케이 등 4개사가 뽑혔다.

S-OIL은 2010년부터 협력업체와의 지속가능한 동반 성장을 강화하기 위해 매년 협력업체 관리 시스템(SRM·Supplier Relationship Management)을 운영하고 있다. 협력업체의 종합 평가를 실시,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우수한 업체를 선정하여 인증서를 수여 중이다.

S-OIL은 이번 수여식을 계기로 우수 협력업체와 소통을 더욱 강화함으로써 기업의 ESG 경영 활동 차원에서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 노력을 더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S-OIL 관계자는 “앞으로도 입찰업체들간 건전한 경쟁관계를 유도하고, 선정된 업체들이 S-OIL이 인정한 우수 협력업체라는 자긍심을 갖고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ESG 경영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OIL은 주요 협력 업체에 대한 현장 진단을 통해 ESG 리스크가 발견된 업체에 대한 개선활동을 지원하고 있으며 온산공장 인근 중소협력 업체 직원을 대 상으로 대학생 자녀 장학금도 지원하고 있다.

gi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