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신제품·신기술>위닉스, 센싱건조 ‘컴팩트건조기 4㎏’ 출시

종합 생활가전 위닉스(대표 윤철민)가 ‘컴팩트건조기 4㎏’(사진)를 오는 23일 출시한다.

신제품은 국내 생산으로 초대형 건조기의 기술을 담았다. 온·습도 센싱건조를 통해 옷감손상을 최소화 하는 게 특징이다. 드럼 내부 온도가 55도를 넘지 않도록 설계됐으며, 센서는 옷감의 상태를 감지해 자동으로 건조시간을 조절해 덜 마름, 과건조, 옷감 변형을 최소화 한다고 회사 측은 소개했다.

위닉스 관계자는 “급하게 입어야 하는 옷, 매일 나오는 1㎏ 이하 소량의 빨래는 50분 이내로 건조 가능하다. 최대 건조용량 4kg로 매일 매일 발생하는 빨랫감을 뽀송하게 건조시킬 수 있다”고 주장했다.

살균코스는 녹농균, 폐렴균, 황색포도상구균 등 유해세균을 99.9% 이상(KATRI 실험 결과) 박멸한다고. 알루미늄 특수 코팅 처리된 드럼은 먼지가 묻지 않아 위생적인 건조가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또한 기존 미니건조기 제품들 대비 낮은 도서관, 공원 수준의 44.3db의 작동소음으로 일반 가정에서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다고도 했다.

위닉스는 정식 출시를 앞두고 22일까지 사전예약 행사를 한다. 컴팩트건조기 출시 알람을 신청한 고객은 6만원 할인권을 준다고 밝혔다.

손인규 기자

freiheit@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