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GS건설 ‘북서울자이 폴라리스’ 견본주택 개관
전용 38~112㎡ 1045가구 규모

GS건설은 서울 강북구 미아동 791-364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북서울자이 폴라리스’(조감도)를 12월 중 분양한다고 7일 밝혔다.

이 단지는 서울 강북구 미아3구역을 재개발해 지하 3층~지상 22층, 총 15개동, 전용면적 38~112㎡, 총 1045가구로 조성한 단지다.

이중 327가구가 일반분양분이다. 전용면적별로는 ▷38㎡ 7가구 ▷42㎡ 6가구 ▷51㎡ 11가구 ▷59㎡ 38가구 ▷84㎡ 203가구 ▷112㎡ 62가구 등이다.

이 단지는 우이신설선 삼양역과 인접해 있고, 지하철 4호선 미아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더블 역세권 단지다. 차량을 이용해 내부순환로와 북부간선도로로 접근해 서울 도심으로 이동 가능하다.

2025년 개통 예정인 동북선 경전철과 2027년 개통 예정인 GTX-C노선(덕정~수원구간) 등으로 교통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단지에선 삼양초, 수유초가 도보권에 있고, 영훈초, 화계중, 수유중, 미양중, 신일중, 혜화여고, 미양고, 신일고교 등 단지 1㎞반경 내 있다. 단지 건너편에 롯데마트와 삼양시장을 비롯해 반경 2㎞ 이내 수유시장, 현대백화점, 롯데백화점, 이마트 등이 자리 잡고 있다.

단지 인근에서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재개발·재건축 사업이 완료되면 약 1만여가구가 입주할 것으로 예상된다. 양영경 기자

y2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