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김송,‘아들도 장애인 팔자’ 악플에 극대노…“너 잘못 건드렸어”
[EBS]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가수 겸 방송인 김송이 아들이 아빠 팔자를 닮아 장애인이 될것이라는 악플에 극도의 분노를 드러냈다.

김송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침부터 경찰서 다녀오게 만드네"라는 문구와 함께 사진을 업로드했다.

사진 속엔 김송을 향해 폭언을 퍼붓는 악플러 댓글이 있다. 악플러는 "선이가 강원래 씨를 많이 닮았다. 아들은 아빠 팔자 닮는다던데 딱 봐도 선이도 30대 초반 교통사고로 장애인 될 팔자다. 휠체어 타는 연습 미리미리 시켜라"고 말했다.

김송은 "너 나 잘못 건드렸어. 내가 너 끝까지 잡는다. "라며 분노했다.

김송은 지난 2003년 그룹 클론 멤버 강원래와 결혼해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husn7@heraldcorp.com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