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지훈, 14세 연하 일본 여성과 결혼… “코로나 때문에 혼인신고 먼저 해”
[주피터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가수 겸 배우 이지훈(42)이 14세 연하의 일본 여성과 결혼한 사실을 알렸다.

이지훈의 소속사 주피터엔터테인먼트는 “ 일본 국적의 1993년생 비연예인과 9월 27일 결혼을 하게 됐다”며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일본을 오갈 수도 없었고, 서로에 대한 확신과 굳은 믿음으로 얼마 전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고 22일 밝혔다.

이지훈은 소속사를 통해 “더욱 책임감을 갖고 살아가겠다. 많은 축하와 관심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1979년생인 이지훈은 1996년 1집 타이틀곡 ‘왜 하늘은’으로 데뷔한 뒤 ‘어린왕자’라는 별명을 얻으며 많은 인기를 끌었다. 최근에는 뮤지컬 배우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