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호반그룹 호반프라퍼티, 상생협력기금 15억원 출연
협력사와의 동반성장 위해
임차인 경영안정, 청년창업 지원 등에 활용

[헤럴드경제=김은희 기자] 호반그룹의 호반프라퍼티가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위해 총 15억원의 협력기금을 출연했다.

호반프라퍼티는 협력사의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위기 극복과 동반성장을 위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상생협력기금 15억원을 출연했다고 11일 밝혔다.

기금은 호반프라퍼티에서 운영 중인 상업시설 ‘아브뉴프랑’과 계열사 ‘삼성금거래소’의 협력사 지원에 활용된다. 아브뉴프랑은 150개 임대 매장의 소상공인과 중소사업자의 경영안정, 청년창업 육성프로그램 등을, 삼성금거래소는 제조 협력사의 설비유지 비용, 귀금속 도소매업체의 판촉비 등을 각각 지원할 예정이다.

김윤혜 호반프라퍼티 부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차인과 청년창업자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협력사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ehk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