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국립국악원장에 김영운 전 국악방송 사장
김영운 신임 국립국악원장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신임 국립국악원장에 김영운 전 국악방송 사장을 임명했다고 11일 밝혔다. 임기는 2024년 6월까지 3년이다.

김영운 신임 원장은 국립국악고와 서울대 국악과를 졸업한 국악 이론 전문가로서 한양대학교 국악과 교수, 한국국악학회 이사장,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 등을 역임했다.

국악방송 사장을 지내며 국악을 국내외에 널리 알렸고, 현재는 문화재청 무형문화재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