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롯데케미칼, 폐페트로 만든 친환경 파우치 출시
김정기 작가와 컬래버레이션한 ‘Project LOOP’ 친환경 소재 제품. [롯데케미칼 제공]

[헤럴드경제 김현일 기자] 롯데케미칼의 자원순환 프로젝트 'Project LOOP’가 7일 폐페트병으로 만든 두 번째 친환경 제품 파우치 2종과 카드지갑 1종을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인 큰 파우치와 작은 파우치에는 각각 500ml 페트병 6개와 4개, 카드지갑에는 1개가 재활용 됐다고 롯데케미칼은 설명했다.

롯데케미칼과 임팩트스퀘어가 프로젝트의 코디네이션을 맡았고, 인공지능(AI) 기반 순환자원 회수 로봇 개발 업체인 수퍼빈이 폐페트병 자동 수거기 네프론(Nephron)을 설치했다.

폐페트병 분쇄 및 제조는 금호섬유공업과 디와이폴리머가, 폐플라스틱을 활용한 섬유원사 제작은 한국섬유개발연구원, 재활용 섬유 원사를 활용한 제품 제작은 LAR, 비욘드, 리벨롭이 맡았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엔 롯데케미칼, 롯데지주, 롯데문화재단 롯데뮤지엄 그리고 전 세계 아티스트들의 마스터로 불리는 김정기 작가가 힘을 보탰다. 김정기 작가는 가족과 다음 세대의 아이들에게 깨끗한 자연을 물려주고 싶은 희망을 담아 해당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김정기 작가의 그림이 담긴 친환경 제품은 롯데뮤지엄과 롯데온에서 구매 가능하며 수익금 일부는 롯데케미칼과 김정기 작가의 이름으로 환경 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joz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