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파운트, 1분기 8685억원 관리…전년 말 대비 457억↑
자문, 일임 계약 2배 가까이 증가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인공지능(AI) 투자기업 파운트는 관리자산이 8680억원을 넘어섰다고 17일 밝혔다.

금융투자협회 공시에 따르면 파운트는 올 1분기 말 계약자산총액이 8685억원으로 나타났다. 3월 기준 고객수는 9만4000여명, 자문·일임 계약은 12만5000여건을 기록 중이다.

파운트 관계자는 "올해 초 미국발 등락을 반복한 불안한 증시 현황에도 석 달 동안 457억원이 넘는 투자금을 끌어들였디"며 "고객수와 자문·일임 계약건 모두 지난해 말 대비 2배 가까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파운트는 자체 개발한 AI 알고리즘이 세계 각국의 경제 및 시장지표를 조합해 '파운트 마켓스코어’를 산출한다. 이를 기반으로 최소 10만원부터 개인의 투자성향에 따라 커스터마이징된 글로벌 자산배분 포트폴리오에 투자할 수 있다.

김영빈 파운트 대표는 "제로금리로 인해 예·적금을 대신할 수 있는 대체투자처로 로보어드바이저를 찾는 투자자들이 늘고 있다. 여기에 변동성 심한 주식장에 피로도를 느낀 개인투자자들까지 가세하면서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보다 안정적으로 고객들의 자산을 관리하고, 편안한 투자생활을 위한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AI 기술 투자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nature68@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