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지난 1분기 전기차 판매 1위는 테슬라…현대차·기아는?[ TNA]
4대 중 1대는 테슬라
현대차그룹, 아이오닉 5·EV6 이연수요로 5위 밖 밀려나
[EV세일즈 자료]

[헤럴드경제 원호연 기자]지난 1분기 글로벌 시장에서 전기차 판매 1위는 테슬라로 집계됐다. 아이오닉5와 EV6를 공개한 현대차·기아는 5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지난 3일(현지시간) 전기차 판매량 전문 매체 EV세일즈의 집계에 따르면 지난 1분기 전기차 판매량 순위에서 테슬라가 1위를 차지했다. 총 18만4500대를 판매한 테슬라의 시장 점유율은 25%였다. 2위는 12만4922대를 판매해 17%를 차지한 상하이자동차(SAIC)로 나타났다.

2위 상하이차와 3위 폭스바겐그룹의 차이는 다소 컸다. 폭스바겐그룹은 6만3085대를 판매해 8%를 점유했다.

5위권에는 4위 BYD(3만 8826대), 5위 스텔란티스(3만 5450대)가 이름을 내밀었다. BYD는 새로운 LFP(인산철) 배터리를 탑재한 모델을 본격적으로 출시하면서

현대차와 기아는 각각 아이오닉 5와 EV6를 공개했지만 본격적인 고객인도와 출시가 1분기에 이뤄지지 않으면서 5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E-GMP' 기반의 전용 전기차 모델을 기다리는 대기수요로 인해 기존 모델 판매가 부진했던 것으로 보인다.

다만 반도체 부족과 구동모터 생산차질로 아이오닉 5의 월별 생산 목표가 1만대에서 2600대로 줄어들면서 올해 점유율 회복을 점치기가 힘들어졌다.

르노 닛산 얼라이언스 역시 동맹 간 갈등으로 인해 순위권에서 사라졌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