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어린이날·어버이날 맞아 용인시에 따뜻한 나눔 넘쳐
백군기 용인시장이 4일 어버이날을 맞아 카네이션을 전달한 용인시여성단체협의회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용인시 제공]

[헤럴드경제(용인)=박정규 기자]어린이날과 어버이날을 맞아 용인시에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따뜻한 나눔이 넘쳐났다.

4일 용인시여성단체협의회(회장 이윤송)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만나 어버이날을 맞은 관내 저소득 어르신들을 위해 카네이션 화분 600개를 전달했다.

카네이션은 처인구 남사면에 위치한 ㈜그리니쉬 농업회사법인에서 후원받았으며, 백 시장과 여협 회원들이 이날 분갈이 작업을 진행해 화분을 제작했다. 이윤송 회장은 “어버이날을 맞아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드신 어르신들을 위해 마련했다”며 “카네이션 화분을 키우는 즐거움이 작은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백 시장은 “어르신들께 소중한 선물이 될 것 같다”며“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나눔을 실천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특히 백 시장은 이 자리에 함께한 그리니쉬 농업회사법인의 권영석 대표에게도 감사 인사를 전했다. 권 대표는 지난해 7월부터 처인구에 위치한 영보자애원에서 거주하고 있는 정신지체장애인을 직원으로 채용해 현재 14명이 이곳에서 일하고 있다.

백 시장은 “장애인들의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 주셔서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많은 기업들이 함께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각 구에서도 이웃사랑은 이어졌다.

처인구 모현읍에서는 새마을부녀회(회장 김종순)가 관내 어르신들을 위해 각종 생필품과 음료 등을 전달했다. 물품은 (재)용인공원묘원, ㈜레이크사이드CC, ㈜코코도르, 모현읍기업인협의회, 용인제일라이온스클럽에서 후원한 것으로 마련해 의미를 더했다.

동부동에서도 새마을부녀회(회장 전봉례)가 관내 28개소의 경로당 이용 어르신들을 위해 560인분의 떡, 과일 등을 준비해 각 가정에서 드실 수 있도록 배달했다.

수지구 상현2동에서는 부녀회(회장 신연숙)가 각종 떡과 과일, 음료 등 400인분을 관내 경로당 14곳의 이용 어르신들에게 전달했다.

기흥구 보라동에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나태기)가 어린이날을 맞아 2만 원 상당의 모바일 외식상품권을 마련했다. 협의체는 관내 저소득 50가구의 아이들에게 상품권을 전달, 즐거운 어린이날을 선물했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