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J온스타일 ‘모바일판 홈쇼핑’으로 재건축, “라이브커머스 최강자”[언박싱]
CJ오쇼핑·CJmall 통합 브랜드 ‘CJ온스타일’
모바일 중심의 ‘라이브 취향 쇼핑플랫폼’
라이브 커머스 기능 확대, 앱에 ‘라이브’ 탭 신설
패션 · 리빙 · 뷰티 3대 카테고리 전문몰 강화
[CJ온스타일 제공]

[헤럴드경제=오연주 기자] CJ오쇼핑이 ‘CJ온스타일(CJ ONSTYLE)’로 브랜드를 바꾸고 ‘모바일판 홈쇼핑’으로 변신한다. 대한민국 최초의 TV홈쇼핑으로 출발한 CJ오쇼핑이 성숙기에 접어든 TV라는 틀을 벗어나 모바일에서 새로운 도약을 선언한 것이다.

최근 홈쇼핑업계가 앞다퉈 디지털화에 나선 가운데 CJ온스타일은 잘하는 것에 더욱 집중하며, 차별화하겠다는 전략이다.

라이브 커머스 ‘최강자’에 출사표

허민호 CJ온스타일 대표이사(CJENM 커머스부문 대표)는 28일 열린 온라인 설명회에서 “TV와 모바일의 경계가 사라지고 있는 미디어 환경에 발맞춰 ‘모바일 퍼스트’ 전략으로 업(業)의 패러다임을 전환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다음달 10일 런칭하는 CJ온스타일은 TV홈쇼핑(CJ오쇼핑), 인터넷쇼핑몰(CJmall), T커머스(CJ오쇼핑플러스)를 하나로 묶은 통합브랜드지만, 단순한 통합이 아니라 ‘재건축’ 수준의 변화라는 것이 허 대표의 설명이다.

허민호 CJ온스타일 대표이사. [CJ온스타일 제공]

CJ온스타일이 찾은 새로운 업은 ‘라이브 취향 쇼핑’이다. 모바일로 중심축을 이동하지만, 오픈마켓과 같은 거대 종합쇼핑몰과는 다르다. 방대한 상품을 늘어놓기보다는, 고객 취향에 맞는 상품과 브랜드를 CJ온스타일의 검증된 안목으로 찾아서 제안하는 방식이다. 타깃 역시 기존 홈쇼핑의 주요고객인 ‘밀레니얼맘’과 X세대, 즉 ‘35~54세’ 여성 고객으로 맞췄다.

TV가 아니라 24시간 모바일에서 이뤄지는 라이브커머스가 지향점이 된 CJ온스타일은 모바일 앱 메뉴에 ‘라이브’ 탭도 신설했다. 홈쇼핑, T커머스, 라이브커머스뿐 아니라 인플루언서 커머스 채널(‘픽더셀’) 방송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멀티 라이브’ 기능을 구현했다. TV홈쇼핑 화면에서도 모바일 앱 화면을 노출시켜 TV와 모바일의 채널 경계를 넘나드는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허 대표는 “라이브 커머스의 경쟁력은 신뢰성, 전문성, 상품에 대한 매력도 3가지인데, CJ온스타일의 경험, 방송 인프라 등 그간의 저력으로 충분히 최강자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현재 CJ온스타일의 전체 거래액에서 디지털이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해 50.5%로 이미 절반을 넘어섰다. 이날 허 대표는 2023년까지 디지털 취급고 3조원, 비중은 60% 이상으로 늘리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CJ온스타일 제공]
패션·리빙·뷰티, 3대 카테고리에 집중

CJ온스타일은 전문몰의 상품력과 종합몰의 신뢰성을 모두 갖추고 안목 있는 상품과 브랜드로 고객의 취향을 완성시켜 ‘최적의 라이프스타일을 기획하는 회사’가 되는 것이 목표다. CJ 온스타일 측은 “기존의 유통 패러다임은 가격과 속도 경쟁으로 출혈경쟁이 불가피한 레드오션이 된 지 오래”라며 e-커머스업계 대다수가 하는 방식이 아닌 차별화에 방점을 찍었다.

라이프스타일 제안 핵심은 패션·리빙·뷰티 3대 카테고리 전문몰이다. 그동안 TV홈쇼핑에서 운영하는 온라인쇼핑몰은 TV홈쇼핑 상품을 온라인을 통해 구입할 수 있게 해주는 보조채널의 성격이 강했지만 CJ 온스타일은 3대 카테고리의 전문몰을 중심으로 상품을 재편하고, 각 전문몰의 독립적인 경쟁력 높여 모바일이 회사의 핵심 축이 되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패션(셀렙샵)은 스타일링 콘텐츠로, 리빙(올리브마켓)은 전문가 큐레이션, 뷰티(더뷰티)는 전문가 리뷰 콘텐츠 중심으로 차별화된 경쟁력을 추구한다.

[CJ온스타일 제공]

고객 개개인에 맞춘 큐레이션 서비스도 강화된다. 예를 들어 패션 자체브랜드(PB) ‘셀렙샵’은 소비자 개인에게 맞는 사이즈를 시간·장소·상황(TPO)별로 추천해 준다. 앱에서는 쿠폰 혜택과 적립금, 상품주문 및 배송 현황 등 개별 고객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정보가 실시간 피드 형태로 제공된다.

배송 분야에서는 ‘내일 도착’ 서비스(내일배송관 상품, 전날 23시까지 주문건에 한함)가 새롭게 선보인다. 그 외에도 구성품 수량이 많은 홈쇼핑 상품을 나눌 수 있는 ‘나눔 배송’, 원하는 날짜에 지정해서 받을 수 있는 ‘지정일 배송’ 등도 함께 운영된다.

한편 CJ온스타일은 브랜드 론칭을 앞두고 사전 프로모션으로 온라인 복권 응모 개념의 ‘럭키드로우’ 이벤트를 30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진행한다. 모바일로 사업 중심축을 전환하는 만큼, 론칭 프로모션 또한 모바일 앱에서 진행한다는 설명이다.

CJ온스타일 관계자는 “CJ온스타일은 안목 있는 상품과 브랜드로 최적의 라이프스타일을 기획하고 합리적인 취향 소비를 제안하는 플랫폼”이라며 “가격 할인·적립금 등의 평범한 판촉 행사가 아닌 타깃 고객 취향을 세심하게 고려하며, 색다른 즐거움까지 줄 수 있는 모바일 프로모션 행사를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o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