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생명 "연내 아시아 신흥국에서 지분투자"

[헤럴드경제] 삼성생명이 아시아 신흥국에서 지분 투자 대상을 물색하고 있다.

삼성생명은 23일 2020년 실적발표 기업설명회(IR)에서 "이익의 30%를 해외사업 부문에서 달성한다는 중장기 비전에 따라 연내에 해외 지분 투자 대상을 발굴하고 있다"고 밝혔다.

투자 대상 지역은 성장성과 인구 구성 등을 고려해 아시아 신흥국을 꼽았다.

한편 삼성생명은 올해 배당성향이 35.5%로 작년보다 1.5%포인트 감소했지만 중기(中期) 배당성향 목표 50%까지 확대한다는 목표는 유지한다고 강조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