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리우 올림픽]역시 우사인 볼트…사상 첫 올림픽 100m 3연패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세상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30ㆍ자메이카)가 사상 최초로 올림픽 육상 100m 3연패를 달성했다.

볼트는 15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리우올림픽 남자 100m 결승전에서 9초 81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로써 볼트는 2008년 베이징과 2012년 런던에 이어 리우에서 100m 금메달을 달성하면서 사상 최초 100m 3연패를 기록했다.

[사진=리우데자네이루 박해묵 기자/mook@heraldcorp.com]

볼트 이전에는 올림픽 육상 남자 100m에서 칼 루이스(미극, 1984 로스엔젤레스ㆍ1988 서울)가 2연패를 기록했다.

이날 볼트의 출발은 썩 좋지 않았다. 볼트의 결선 출발 반응 속도는 0.155로 8명 중 7위를 기록했다. 그는 50m 지점까지도 중위권에 머물렀다.

하지만 그는 막판 폭발적인 가속력으로 선두로 치고나가더니 9초 81이라는 시즌 최고기록을 달성하며 금메달 획득에 성공했다.

볼트의 적수였던 미국의 저스틴 개틀린은 9초 89로 은메달에 그쳤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