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ELTS, 전세계 영어시험 중 최다 응시자 200만 명 기록


- 응시자수 18년간 꾸준한 증가세…전년 대비 11% 증가
- 국내외 아이엘츠 인증기관 확대로 한국도 지난해 3만 명 넘게 응시 

세계적인 영어 능력 평가 시험 IELTS(International English Language Testing System, 이하 아이엘츠) 주관기관인 영국문화원은 아이엘츠 응시자수가 지난해 200만 명을 돌파해 전세계 모든 영어시험 중 최다 응시자수를 기록했다고 최근 공식 발표했다.

이는 180만 명이었던 전년도 응시자수보다 11% 증가한 수치로 아이엘츠 응시자수는 18년 동안 꾸준한 증가세를 보여왔다.

아이엘츠는 미국, 영국, 호주, 캐나다 등 영어권 국가로 유학 및 이민을 준비하는 사람들의 의사소통 능력 평가 및 직업교육에 활용되고 있는 세계적인 영어시험이다. 현재 비영어권자를 대상으로 135개국, 8,000개의 기관에서 활발하게 활용되고 있다.

평가영역은 듣기, 읽기, 쓰기, 말하기 총 네 가지다. 여타 공인영어능력평가시험과 달리 원어민 시험관과 일대일 면접을 통해 단순 답변보다 실질적인 의사소통 능력을 평가하는 것이 특징이다.

아이엘츠 미국 CEO 자크 존슨(Zach Johnson)은 지난달 미국 세인트 루이스에서 열린 국제교육기관협회(Association of International Educators, NAFSA)에 참석해  “이미 미국 상위 25개의 대학 및 대학원에서 신입생 모집 및 교환 학생 선발을 위해 아이엘츠를 공식 영어 시험으로 채택하고 있다”면서, “응시생 200만 명 중 상당수는 미국 유학을 목적으로 시험을 치르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아이엘츠는 호주, 캐나다, 영국, 미국 등 많은 국가들의 대학 및 교육 기관 입학 시 영어능력 평가 기준으로 쓰이고 있다. 특히 미국 내에서만 3,000개의 학교 및 교육기관이 아이엘츠의 공인 인증 기관으로 등록돼 있다. 세계적 흐름에 맞춰 최근 국내에서도 아이엘츠 인증기관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주한영국문화원장 롤란드 데이비스(Roland Davies)는 “국내외에서 아이엘츠 인증기관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작년 한국 응시자도 약 3만 명에 이르렀다”면서, “전세계 최대 응시자수를 가진 아이엘츠가 보다 많은 한국학생들이 자신 자신의 꿈을 설계하고, 글로벌 리더로서 나아갈 수 있도록 큰 힘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아이엘츠는 영국문화원과 IDP Australia, Cambridge English Language Assessment가 공동 운영하고 있다. 주한영국문화원은 서울, 부산, 대전, 인천 등지에서 연간 48회의 시험을 실시하고 있다.

주한영국문화원 IELTS 공식 웹사이트: http://www.britishcouncil.kr/exa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