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日대지진>“원전 80km 이내 교민 대피 권고”
우리 정부가 일본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 반경 80㎞이내에 있는 교민들에게 대피할 것을 권고했다.

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17일 “미국과 영국이 자국민에게 발전소 반경 80㎞ 바깥으로 대피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며 “우리도 그것을 준용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장관은 또한 “향후 상황 전개를 봐가면서 여러 가지 추가조치를 취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앞서 미국 원자력규제위원회(NRC)는 후쿠시마 원전 4호기의 사용후 핵연료봉 보관 수조에 물이 없다며 사용후 핵연료가 녹아내려 방사능 물질이 유출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에 따라 미국은 일본 현지 대사관을 통해 80㎞이내에 거주하는 미국인들에게 대피령을 내렸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