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외교부, 신임 주한 대사 신임장 제정
[헤럴드경제=김상수 기자]외교부는 신임 주한대사(비상주) 8명이 박근혜 대통령에게 신임장을 제출했다고 23일 밝혔다.

외교부는 데이빗 다비딘 가이아나 대사를 비롯, 비상주 대사 8명의 신임장을 제정(提呈)했다고 이날 밝혔다.

외교관계에서 대사가 파견될 때 파견국의 국가원수는 접수국 국가원수에게 외교관으로 임명했다는 사실을 알리고, 외교관을 신용한다는 의미로 신분증명서인 신임장을 제출한다. 외교적으로는 신임장을 ‘제정(提呈)’했다고 표현한다.

이번에 신임장을 제정한 비상주 대사는 데이빗 다비딘 가이아나 대사를 비롯, 브랑코 페로비치 몬테네그로 대사, 마크 스피테리 몰타 대사, 노르만스 펜케 라트비아 대사, 스테판 스칼타션 아이슬란드 대사, 페마 쵸덴 부탄 대사, 베아트리스 키흐쉬 룩셈부르크대사, 찬드라다쓰 씽 트리니다드토바고 대사 등이다 .

dlcw@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