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SK스페셜티, 경북영주본사 인근 주민 초청행사…안전한 사업장 만들기에 노력하겠다
이미지중앙

이규원 SK스페셜티 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SK스페셜티 제공)


[
헤럴드경제(영주)=김성권 기자]SK스페셜티가 경북 영주 본사 인근 주민들을 회사로 초청해 공장 투어 행사를 진행하면서 사업장 안전관리 실태를 공개했다.

23SK스페셜티에 따르면 전날 가흥1·2, 안정·장수면 등 사업장 인접지역 주민들 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SK스페셜티 본관 수펙스홀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서 SK스페셜티는 사고 발생 사전 예방부터 조기 감지와 피해 최소화까지 3가지 핵심 토픽을 주축으로 공장 안전 확보를 위한 다양한 시스템을 소개했다.

사고 사전 예방 측면에서는 전문 안전인력 확대와 안전 관련 투자 현황에 대해 알려주고, 새롭게 도입된 사업장 출입 통제 시스템과 외부 전문가와 함께 진행한 공간안전인증에 대해 설명했다.

사고 사전 예방 측면에서는 전문 안전인력 확대와 안전 관련 투자 현황에 대해 알려주고, 새롭게 도입된 사업장 출입 통제 시스템과 외부 전문가와 함께 진행한 공간안전인증에 대해 설명했다.

사고 조기 감지를 위해 현재 추진 중인 AI 시스템과 공장 전역에 설치된 2000여개 이상의 가스검지기와 경보 시스템을 보여주며 주민들을 안심시켰다.

특히, 종합방재센터 운영과 각종 방재 대책, 화학사고 발생시 주민 행동요령, 비상경보시스템 등 주민 안전 대책을 위해 시행중인 여러 프로그램에 대해서도 상세히 소개했다.

주민들은 버스에 탑승해 사업장 일대를 돌아보며 주요 시설물들의 차폐 설비 현황과 각종 안전 시설을 직접 확인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회사의 주력 제품인 삼불화질소 공정 설비를 안내할 때 가스 누출 발생 시 가스가 외부로 새어나가는 것을 방지해주는 수막 차단 시설을 직접 시연해 주민들의 이해를 도왔다.

이미지중앙

SK스테셜티의 주민초청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SK스페셜티 제공)


성준 필두마을 통장은 오늘 주민 설명회를 통해 우리 주민들의 안전을 위한 SK스페셜티의 진정성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회사 구성원이 곧 지역사회 구성원이므로 가족을 지킨다는 신념으로 임한다는 각오를 밝힌 만큼 앞으로도 사업장 안전에 더욱 신경 써주길 당부 드린다고 했다.

이규원 SK스페셜티 사장은 "안전에는 100% 확신이란 게 존재하지 않기에 회사의 모든 임직원이 머리를 맞대고 사업장의 작은 곳부터 철저하게 관리해 나가며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안심사업장으로 거듭난 SK스페셜티가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굳건한 신뢰관계를 유지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에 앞서 SK스페셜티는 내 몸 바로 알기를 주제로 한 건강 특강을 마련해, 신체 부위별 통증 원인과 예방, 관리법 등에 대해 알아보고 실습해보는 시간을 가져 주민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ksg@heraldc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