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경주시, 강도 높은 반부패·청렴정책 추진
이미지중앙

경주시가 내부조직문화 개선을 위해 지난해 5월 실시한 ‘통통 토크 콘서트’ 모습.[경주시 제공]


[헤럴드경제(경주)=김병진 기자]경북 경주시는 '부패 제로, 클린 도시' 달성을 위해 강도 높은 반부패·청렴정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반부패·청렴제도의 고도화, 부패취약분야 개선노력 및 성과, 반부패 청렴정책 확산을 3대 추진 전략으로 정하고 17개 세부과제를 마련해 추진한다.

앞서 경주시는 지난해 외부청렴도 평가에서 3등급(7.98점), 공무원 153명을 상대로 한 내부청렴도 평가에서도 3등급(7.57점)을 받아 2년 연속 종합청렴도 3등급을 기록했다.

내부청렴도 평가 항목 중 청렴문화 지표에서 7.77점을 받아 전국 시 평균(7.30점)보다 높은 점수를 얻었다.

경주시는 직원들과의 소통 강화를 내부 청렴도 상승의 주요 요인으로 보고 올해도 다양한 시책을 통해 내부 청렴도를 더욱 끌어 올린다.

또 이해충돌방지제도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전 직원 이해충돌방지법 자가학습 및 사전 점검을 통해 전 공직자의 사전 부패개입 차단으로 시민 신뢰를 회복할 방침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민선 7기에 이어 민선 8기에서도 '클린경주' 만들기 공약 이행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