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군위군, 영농철 임대농기계 사업 시행
이미지중앙

군위군 농업기술센터 전경.[군위군 제공]


[헤럴드경제(군위)=김병진 기자]경북 군위군 농업기술센터는 영농철을 맞아 '농기계 임대사업'을 시행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군은 농업인이 값비싼 농기계를 구매하는 대신 농기계 임대사업소에서 저렴한 비용으로 빌려 사용하도록 지난 2004년부터 지원하고 있다.

보유 장비는 트랙터, 농업용 굴삭기, 승용예취기, 마늘·양파 수확기 등 80기종 420대를 구비하고 있으며 회원 수 4000명에 연간 6000건 정도의 임대를 하고 있다.

또 농가 편의를 위해 소정의 이용료를 지불하면 농기계 운반대행과 농작업 대행도 해주고 있다.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임대료는 농업기계 구입가격에 따라 산정한다. 오는 6월까지 임대료의 50%를 감면한다.

소보면에서 복합영농을 하면서 연간 90회 정도를 이용하는 농업인 A씨는 "저렴한 임대료로 농기계를 임대해 사용하고 관리는 모두 임대사업소에서 하니까 만족도가 매우 높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