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예천군 내년도 예산안 5858억원 편성...단계적 일상회복 및 군민 생활안정에 역점
이미지중앙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예천군은 내년도 예산안을 5858억원으로 편성해 군의회에 냈다고 25일 밝혔다.

내년도 예산안은 올해 본예산 5216억원에 비해 12.3%(642억원) 늘어난 규모이다.

일반회계는 5429억원, 특별회계 429억원이다.

주요 세입재원은 지방교부세 2642억원, 국도비 보조금 2013억원, 지방세 등 자체수입 504억원, 조정교부금 120억원, 기타 보전수입 150억원이다.

분야별 세출예산은 사회복지·보건 1,379억 원 농림 1,261억 원 문화·교육 515억 원 공공행정·안전 478억 원 국토 및 지역개발 428억 원 환경 387억 원 산업·교통 203억 원 기타 778억 원이다.

주요사업별로는 편의시설 확충을 위해 예천 예누리길 조성 20억원, 곤충생태 디지털 테마파크 조성 31억원, 곤충생태원 편의시설 6억원, 개심사지 오층석탑 주변정비 8억원, 용문사 주변 관광 자원화 6억원, 삼강문화단지 주변 관광자원화에 6억원을 편성했다.

사회기반 시설에는 지방상수도 비상공급망 구축 36억원, 용궁지구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 45억원, 하수관로 정비 34억원, 용문 사부지구 소규모 용수개발 24억원, 급수구역확장(효자·은풍·용문) 16억원, 기초생활거점(6개 지구) 81억원, 새뜰마을(5개지구) 28억원도 포함됐다.

김학동 군수단계적인 일상회복 및 군민 생활안정에 역점을 두고 내년도 예산안을 편성했다"예산을 신속하게 집행해 군민들이 경기 회복을 체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예천군의 내년도 예산안은 다음달 20일 열리는 예천군의회 제251회 정례회에서 최종 확정된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것입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