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실시간 뉴스
  • 경북농협 '메타버스' 활용 산지유통관리자 회의…업무 효율성 제고
이미지중앙

지난 13일 경북농협이 '메타버스'를 활용, 산지유통관리자 회의를 개최했다. 사진은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진행된 산지유통관리자 회의 장면. (경북농협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농협중앙회 경북지역본부(이하 경북농협)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대면회의 개최가 어려운 상황에 산지유통관리자 회의를 메타버스 플랫폼(ifland)으로 진행,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 디지털 혁신시대를 준비해 주목받고 있다.

산지유통관리자는 각 농협에서 농산물 품질관리, 농가교육, 유통·판매를 담당하는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지난 13일 경북 농산물 유통혁신과 판로확대를 목적으로 메타버스 회의장에서 산지유통관리자 협의회 설립 및 운영 방안에 대해 논의 했다.

메타버스(Metaverse)는 가공,추상을 의미하는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의미하는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3차원 가상 세계를 의미한다.

김춘안 본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가속된 디지털 대전환 사회를 준비하기 위해 메타버스 등 디지털 플랫폼을 적극 활용하여 시대 흐름에 앞장서는 농협, 농업·농촌의 발전을 선도하는 농협 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