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순천시 10억 출자 농업법인 ‘순천만 가든마켓’ 출범
정원수공판장·정원자재 유통 종합전시판매장 운영
순천만 가든마켓 배치도.

[헤럴드경제(순천)=박대성 기자] 정원자재종합유통전시판매장을 운영할 농업회사법인 ‘순천만 가든마켓’이 15일 순천대 우석홀에서 공식 창립된다.

순천만가든마켓(주)은 최근 공모주 청약접수를 받았는데 시민들의 참여 열기로 청약율 181% 달성한 바 있으며, 청약에 참여한 모든 청약자가 주주가 될 수 있도록 배정기준에 따라 주식이 배정됐다.

주식배정과 임원공모가 완료된 즉시 법인설립준비위원회는 주주들에게 창립총회를 통지했으며, 이번 창립총회에서 정관을 확정하고 임원을 선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정원을 지역민과 함께 미래 산업으로 육성하고, 순천이 대한민국 정원산업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순천만 가든마켓의 성공적 개소와 운영에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순천만가든마켓은 순천만국가정원(동문) 연향뜰 일원에 건립되고 있는 정원수공판장과 정원자재유통종합전시판매장을 운영하게 된다.

순천시에서 10억을 출자하고 민간주주 10억100만원을 공모해 자본금 20억100만원으로 설립됐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