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봉화군 1호 백신 접종자는 노인전문요양병원 김성희 원무부장...코로나 19 조기종식되길
이미지중앙

봉화군 1호접종자 노인전문요양병원 김성희 원무부장(봉화군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봉화군은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첫 백신 접종자는 김성희(61) 봉화군립노인전문요양병원 원무부장이다.

김 부장은 이날 오전 930분께 군 보건소를 방문,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았다.

20여 년 째 노인전문요양병원에 근무중인 김부장은 아프거나 그렇지는 않았다. 다른 주사 맞는 것과 큰 차이를 못 느꼈다면서 두려워하지 말고 많은 군민들이 접종해 하루 빨리 집단면역을 형성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경북 봉화군은 이날 요양병원·시설 6곳의 65세 미만 입소자 및 종사자 270명을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첫 접종을 시작했다.

군은 이날 부터 시작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을 12일까지 촉탁의사 시설 방문접종 또는 보건소 내소접종을 통해 1차 접종을 완료하고 8주의 간격을 두고 2차 접종도 시행할 계획이다.

또한,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와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에 대한 접종도 3월 중으로 시작해 순차적으로 확대해 나간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코로나19 예방 접종 현장을 찾아 접종 대상자와 의료진을 격려하고, 현장 의견도 청취했다.

엄 군수는 우리의 안전한 일상을 되찾는 지름길인 백신접종의 첫발을 딛었다.”코로나 19 예방접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끝까지 긴장감을 유지해달라고 당부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것입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