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포항 앞바다서 외국상선 화재발생, 진화 중…13명 선원 인명피해 없어

  • 기사입력 2019-11-17 16:4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17일 포항 앞바다에서 외국상선이 화재가 발생해 포항해경이 진화작업을 펼치고 있다. (포항해경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17일 오후 146분쯤 경북 포항 호미곶 북동방 17km 해상에서 외국상선에 화재가 발생했다.

신고를 받은 포항해양경찰서는 경비함정, 구조대, 헬기를 현장으로 급파해 화재를 진화하고 있지만 연기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

외부에서는 소화포를 이용해 진화 중이다.

화재가 발생한 선박은 시에라리온 선적 2299t급 화물선으로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나오츠카 항에서 목재 2500t을 싣고 부산항으로 가던중 사고를 당했다.

13명의 러시아 선원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포항해경은 진화작업을 마치는 대로 선원들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